재밌는 의문

Daily lives 2010.03.03 23:18
어차피 연예계에 관심이 없지만(난 초등학생때부터 별종이었다)[각주:1] 이번에 꽤나 크게 스캔들이 터져서 원하지 않는데도 정보가 흘러들어온다. 그런 의미에서 퀴즈 하나. 난 답을 모르지만.


Q. 화이트칼라 범죄[각주:2] 에드윈 H. 서덜랜드가 1949년에 제기한 범죄 유형중 하나이다. 비록 엄밀하게는 매우 다른 유형의 범죄이지만, 사기나 횡령과 같은 신체적 위협이 없는 상태에서 일어나는 범죄도 넓게 화이트칼라 범죄라고 부를 수 있을 것이다. 그렇다면 연예인들이 사생활과 전혀 다른 생활을 공중파로 내보내는 것은 이러한 범주 안에 포함시킬 수 있을까?


그냥 요즘 세상을 보면서 느끼는건데, 사람에는 매우 종교적인 부류와 매우 비종교적인 부류 둘이 있는 것 같다. 사고치는 것도 전자요, 다른 의미로 사고치는 것도 전자인데 난 왠지 후자에 속한다는 기분이 든다. 그런데 생각해보니까 이거 당연한거잖아.
  1. 스포츠도 2002년 빼고는 직접 하는 것 아니면 무관심. 아, e-sports는 제외. [본문으로]
  2. 링크는 참고문 [본문으로]

'Daily live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건 뭐지 -_-;;;  (9) 2010.03.08
적성검사?  (0) 2010.03.04
재밌는 의문  (0) 2010.03.03
새 학기  (6) 2010.03.03
하라는 일은 안 하고  (2) 2010.02.26
근황  (2) 2010.02.23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1 ··· 237 238 239 240 241 242 243 244 245 ··· 815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0,485 / Today : 17 / Yesterday : 153
get rsstistory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