새 학기

Daily lives 2010.03.03 01:30
새 학기 시작.

교재는 세권만 사면 되어서 좋긴 한데 가격은 만만찮게 나간다. 집합론을 들을 예정이라 교재를 구입했는데 여태 산 대학교재중 제일 작고 얇으면서도[각주:1] 가격은 2위를 지키고 있는 알 수 없는 녀석이다. 가벼운건 좋긴 한데 이게 그렇게 비싸게 받을만한 값어치가 있는 책인지 긴가민가... 뭐 덕분에 월수로는 작은 가방을 들고 다닐 수 있게 되었다.

이번학기에는 맡은 튜터를 좀 더 열심히 해봐야겠다 싶어서 강의노트를 만들어둘까 생각중이다. 실제로 지도하는 시간은 일주일에 네시간. 시간강사는 강의시간의 세배로 실제 근무시간을 계산한다는 판결[각주:2] 있는데 그래도 지도하는 시간만큼은 내용준비에 신경써야 할 것 같아서 그렇다. 시간이 부족할 것 같긴 하지만 일단 컴퓨터를 좀 줄여야지...

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생활부터 습관으로 만들어야 하는데...-_-;;
  1. 얼마 전에 대유행(?)한 『88만원 세대』보다 얇고 가볍다. 300페이지도 안되는 우월한(?) 교재. [본문으로]
  2. 링크는 관련 기사(프레시안). 판례는 못 찾았다. [본문으로]

'Daily live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적성검사?  (0) 2010.03.04
재밌는 의문  (0) 2010.03.03
새 학기  (6) 2010.03.03
하라는 일은 안 하고  (2) 2010.02.26
근황  (2) 2010.02.23
궁금한 것 하나  (2) 2010.02.22
TAG ,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karotte.egloos.com BlogIcon Carrot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대체 집합론 교재는 뭔가요. 궁금..

    2010.03.03 01:44

1 ··· 238 239 240 241 242 243 244 245 246 ··· 815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4,659 / Today : 16 / Yesterday : 34
get rsstistory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