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언론조합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08.12.26 [파업지지] 언론노조연합의 파업을 지지합니다! (10)
블로그파업까지 제안하신 분들이 있더군요 ^^;; 그런데 전 한가지 주제로만 글을 쓰면 이 주일에 하나 정도밖에 글을 올리지 못하기 때문에([물리의 벽을 깨라!] 시리즈가 생각나는군요..쿨럭;; 두번째 글 빨리 포스트하도록 하겠습니다;;) 차마 파업에 동참은 못하고 지지선언만 합니다 ^-^;;;

일단 당분간은 예전의 포스트 방식과 큰 차이가 없을겁니다. 이 포스팅 이후, 파업과 관련된 글에만 [파업지지] 태그를 붙일 생각이니까요. 대신 블로그 제목에 부제를 달 생각입니다.

흠... 90년생인 제가 살아서 언론노조 총파업을 볼 줄은 꿈도 못 꾸었는데 말이지요... 아직도 군부와 민주정부 사이의 과도기를 제대로 이겨내지 못한 건가요? 그래도 이것 하나는 믿습니다. 벼랑 끝에 내몰리면 사람은 어떻게든 변한다잖아요.[각주:1] 사회도 옳은 방향으로 변하길 기원합니다. 물론, 일단은 벼랑 끝에서 어떻게든 버텨 내야겠지요.

민주당 의원님들, 욕 많이 드실껍니다. 국회 문을 무력으로 걸어잠그다니요. 하지만 법안 통과를 막아내지 못하면 더 커다란 욕 드실 것 각오하셔야 할 겁니다. 실망과 함께 말이지요.

제가 왜 이 파업을 지지하냐고요? 정의는 이거다라는 뭐 그런 낯간지러운 말 없이도 언론이 떨어지고 나면 바로 제가 공략대상이 되니까요.(특히나 깝친게 많은 전 많이 위험하군요 -_-;;)

이 시가 생각나는군요.(찾는데 좀 힘들더군요 -_-)

나치는 우선 공산당을 숙청했다.
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므로 침묵했다.

그 다음엔 유대인을 숙청했다.
나는 유대인이 아니었으므로 침묵했다.

그 다음엔 노동조합원을 숙청했다.
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므로 침묵했다.

그 다음엔 가톨릭교도를 숙청했다.
나는 개신교도였으므로 침묵했다.

그 다음엔 나에게 왔다.
그 순간에 이르자,
나서 줄 사람이 아무도 남아 있지 않았다.
 
마르틴 니묄로

네, 다음엔 접니다. 총파업 지지는 사회정의구현이라는 북극성 같은 포기할 수 없는 이상도 있지만, 중요한 건 그 다음이 바로 저이기 때문입니다. 생존의 투쟁이라구요 ㅇ-ㅇ


  1. 어제 본 영화가 여기서 튀어나오는군요 ^^;;; [본문으로]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babmucza.com BlogIcon 밥먹자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크흥... 이건 무슨...
    시대가 거꾸로 가는 것도 아니고 말이죠, 참...;;; (할말을 잃음;;;)

    2008.12.26 23:32
  2. Favicon of https://seeyastory.tistory.com BlogIcon 빈사이트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MB때문에 무한도전 재방송보게 생겼어요..

    2008.12.27 10:34 신고
  3. Favicon of https://www.i-rince.com BlogIcon rince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어쩌다 대한민국이 이지경까지 됐는지...
    대통령 한마리.. 아니 하나 때문에 ㅠㅠ

    2008.12.27 16:32 신고

1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0,485 / Today : 17 / Yesterday : 153
get rsstistory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