참된 존재는 물이다. 물 안먹으면 다 죽는다. - 탈레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관찰할 수 없는, 확정할 수 없는, 비정형적인, 'apeiron'이다. - 아낙시만드로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공기다. 결국 이 세상 물질의 질적 차이는 다 양적 차이로 환원될 거임. - 아낙시메네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결국 수학적으로만 정확하게 표현가능한 어떤 것이다. 수학이 짱임 - 피타고라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없고 오직 변화만 있다. 어차피 몽땅 변할 거 불타버려라 ㅋㅋ - 헤라클레이토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오직 사유가능한 것이며 존재가 없는 장소는 불가능하고 無란 없다. 운동도 불가능하다. 아 이게 먼소리야 - 파르메니데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결국 불, 공기, 흙 물, 네 가지 원소로 이루어져 있다. 판타지월드! - 엠페도클레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원소로 되어있는데 그게 뭔지, 어떻게 생겼는지는 모르겠다. ㅅㅂ - 데모크리토스

 

 

참된 존재가 뭔지는 모르겠는데 아는 척 하는 너보다는 주제파악하는 내가 똑똑한 거 같다. - 소크라테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저~~~ 위에 참된 존재의 영역에만 존재한다. 땅에서 존재 어쩌고 예술한다고 깝치는 애들은 조져야 한다. - 플라톤

 

 

참된 존재는 잠재태의 현실태로서 바로 이 현실에 존재한다. 저 위엔 구름만 있다. - 아리스토텔레스

 

 

참된 존재란 없다. 사기치지마라. 존재는 단지 말 뿐이며 아무 것도 지시하지 않는다. 즐 - 오컴

 

 

참된 존재는 오직 단자 뿐이다. 미적분부터 공부하고 와라. - 라이프니츠

 

 

참된 존재는 두 가지 실체 가운데 어느 하나의 속성인데 뭔가 하나를 묶는 게 있는 거 같기도 하고 모르겠다. - 데카르트

 

 

참된 존재라고? 미친 놈. - 흄

 

 

참된 존재는 이성에 의한 능동적 규정에서 제한적으로만 인식 가능하다. - 칸트

 

 

참된 존재는 투쟁과 함께 저절로 시간이 지나면 이성이 완성되면서 나타나게 된다. - 헤겔

 

 

참된 존재는 부르주아들의 환상일 뿐이다. 다 때려부셔야 한다.  - 맑스

 

 

참된 존재는 의지의 발현 그 자체다. - 쇼펜하우어

 

 

참된 존재는 벌써 옛날에 죽었고 이 세계엔 권력 의지만 있다. 원숭이짓 좀 그만해라. -니체

 

 

참된 존재는 오직 이마주(image)다. - 베르그송

 

 

참된 존재는 불가능하며 오직 해석과 지평만 있다. - 가다머

 

 

참된 존재는 눈 앞에 보이는 존재자가 아니며 현존재가 산출되는 시간 속에서만 가능하다. 뭔지는 모르겠다. - 하이데거

 

 

참된 존재는 우리의 판단 중지 이후 세계에서만 지향적으로 존재한다. - 후설

 

 

참된 존재는 평소엔 잠자고 있다가 가끔씩 튀어나온다.- 프로이트

 

 

참된 존재는, "아무 것도 안 보여요." "나한테도 그렇게 '아무 것도 안 보이는 눈'같은 게 있으면 좋겠다." 할 때에서처럼 언어의 '광기'가 만들어낸, 시적으로만 쓸모있는 헛소리다. 학문의 영역에서 쫓아내야 한다. - 비트겐슈타인

 

 

참된 존재는 차이 그 자체인데 플라톤이 말하는 거랑 헤겔 꺼랑은 좀 다른데 암튼 기관으로 분화되기 전의 신체가 그 예임 - 들뢰즈

 

 

참된 존재는 경험적, 과학적, 객관적, 물질적이지 않기에 일단 헛소리같지만 수학과 논리학이 필연적으로 필연적이지 않기에 어차피 형이상학과 자연 과학의 경계가 모호하다는 점에서 ........아 나 ㅅㅂ 나도 잘 모르겠지만 어쨋든 우리가 철학하려면 경험적이고 행동적이고 실증적이고 물리주의적인 걸로 갈 수밖에 없음. - 콰인

 

 

참된 존재는 그것의 의미로 파악가능한데 그건 항상 다음 기회에만 설명된다. 언젠지는 모르겠다. - 데리다



고급 개그 -_-;;;

현대철학을 조금 들어서 그런가 일부는 알아듣겠는데 나머지는 안드로메다.....-ㅇ-;;;


넵 ;ㅇ;

'Daily live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래서 내가 맑스주의자를 싫어한다니까  (10) 2009.07.18
글 = 말의 연장?  (0) 2009.07.17
참된 존재에 대하여 - 서양 철학자 버전  (6) 2009.07.13
대학 폐교 - 단상  (0) 2009.07.13
과학에서 불가능이란  (2) 2009.07.05
여명의 뻘글  (0) 2009.06.15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chew282.wordpress.com BlogIcon Donnie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몇 개는 웃긴데 나머지는 모르겠어서 제 무식에 앞골이 시려오는 군요...T^T

    2009.07.13 22:37
  2. Favicon of https://www.i-rince.com BlogIcon rince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그만해... ㅋㅋㅋ
    정말 진지한 표정이네요.

    초반 몇개는 진짠 이런말이 있나 싶었다는 ㅠㅠ

    2009.07.14 08:51 신고
  3. Favicon of http://philobook.tistory.com BlogIcon bookeys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ㅋ_ㅋ 재미있게 보고갑니다~ ^^

    2009.07.16 23:21 신고
    • Favicon of https://dexterstory.tistory.com BlogIcon 덱스터 2009.07.17 01:0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철학에 관심이 많으신가보네요 ^^;;

      전 조금 관심을 갖다가 관련있는 과학철학쪽으로 바로 선회했습니다 -_-;; 반가워요 ^^

1 ··· 340 341 342 343 344 345 346 347 348 ··· 815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4,502 / Today : 32 / Yesterday : 45
get rsstistory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