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8. 9. 12. 23:15 Knowl

진정성을 묻지 마라

유시민, 서울대학교 강연 中

'진정성은 마음의 상태를 나타내는 단어일 뿐이다. 중요한 것은 그것이 타당한 것인가 타당치 못한 것인가 이것뿐이다.'

삶을 장난처럼 살아가는 사람들, 그런 사람들에게 왜 묘한 매력이 있는지 알 것 같기도 하다. 진정성이라는 굴레에서 벗어난 자유로운 사람들이기 때문이다.

정말 오랜 시간동안 진정성이란 단어에 갖고 있던 환상이 깨지는 느낌이다.

'Knowl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OLPC : One Laptop Per Child  (0) 2008.12.02
단테, 지옥의 가장 뜨거운 곳은.....  (4) 2008.12.02
알의 껍질을 깨고 나오다  (0) 2008.08.29
Stanford Prison Experiment  (0) 2008.08.11
괴벨스의 입 - 지식채널e  (0) 2008.08.08
Posted by 덱스터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
블로그 이미지
A theorist takes on the world
덱스터
Yesterday46
Today9
Total731,684

달력

 « |  » 2022.12
1 2 3
4 5 6 7 8 9 10
11 12 13 14 15 16 17
18 19 20 21 22 23 24
25 26 27 28 29 30 31

글 보관함