얼마 전 일명 바퀴벌레라고 불리는(짧게 '바퀴') NW-S603을 구입했어요.

지르길 잘했습니다. 원츄 -_-乃

단종모델인데도 사람들이 찾는 이유가 있더군요.

클리어베이스가 장난 아닙니다. 예전에 안 들리던 드럼소리가 선명히 들리더군요.(이건 사양 높은 번들의 효과도 있는 듯...)

이어폰 하나를 확실히 지르긴 질러야 겠는데(제대로 지름신 강림하는 기간이군요...-ㅇ-), 넓은 저음을 받쳐주는 한자리대 반응주파수가 있는 놈은 얼마 없는게 좀 아쉽군요.(그 유명한 보즈나 젠하이저에서도 한자리대 주파수까지 커버하는 놈은 찾기 힘들더군요...) MDR-NX3 이놈이나 좀 더 자세히 알아봐야겠습니다. 이놈이 테스팅을 안 거치고 나와서 음질이 천차만별이라는 소문이 있어서...;;(어차피 며칠동안은 좀 뎁혀줘야 되겠지만요..지금 쓰는 번들 EX082(EX85 번들형이라네요) 얘가 처음에는 저음영역을 잘 못받았거든요)

음악에 미쳐가는 요즘입니다..-_-;

'Daily lives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아 니미;;;  (2) 2008.10.24
가청주파수 측정  (0) 2008.10.19
지르길 잘 한 듯...  (0) 2008.10.19
소니가 좋기는 좋군요  (2) 2008.10.18
초대한 사람들의 블로그를 한번 돌고 왔습니다.  (0) 2008.10.18
블로그 정리중  (0) 2008.10.18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1 ··· 544 545 546 547 548 549 550 551 552 ··· 815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4,471 / Today : 1 / Yesterday : 45
get rsstistory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