...죄송합니다...

Writer 2008.06.02 22:53

제 학교에 대해서.....

그저 한 구성원으로서 할 수 있는 말이 더 없습니다.

요즘 대학생은 관심이 없다는 말. 많이 들었습니다.

네. 저도 알아요.

저도 그저 관심만 있고 행동력이 부족한 사람이라는 걸.

여태 한번밖에 시위에 다녀오지 않았다는 걸.

아직 투표가 완료되지는 않았지만

연장투표라는 건 투표율이 미치지 못했기 때문이라고 짐작은 하시겠지요.

...

입이 열개, 아니 백개라도 할 말이 없습니다.

죄송합니다.

'Writer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촛불시위, 그 미래.  (0) 2008.06.06
싸우는 자. 그리고, 그들을 지키는 자.  (0) 2008.06.04
...죄송합니다...  (2) 2008.06.02
조용히...  (0) 2008.06.02
세상에는 말이지...  (0) 2008.06.02
명백한 불법시위, 하지만...  (2) 2008.05.25
TAG ,
Trackback (0) : Comment (2)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Favicon of http://blog.naver.com/wartron BlogIcon 레키엘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...? 그거 지금까지 서울대 교내 투표율 치곤 미친듯이 높은거라던데..
    역시 서울대-_- ㅋㅋㅋㅋ 무슨 투표를 해도 30% 넘긴적이 없다는거

    2008.06.03 14:56
  2. Favicon of http://blog.naver.com/jwkonline BlogIcon 덱스터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그냥 서울대란 말을 하고 다니면 안되는 시대여 요즘은

    2008.06.03 21:09

1 ··· 71 72 73 74 75 76 77 78 79 ··· 89 

글 보관함

카운터

Total : 650,866 / Today : 41 / Yesterday : 44
get rsstistory!